고객센터 사이트맵
go

공지사항

공지사항 - 제목, 등록일, 상세내용
[] 교촌에프앤비, 협력업체 비용 지원으로 위기 극복 나서 등록일 : 2019-01-14

 

 


- 혹한기 도계량 및 대닭 생산 감소로 인한 육계 가격 고공행진...업계 위기감 고조

- 치킨프랜차이즈 1위 교촌, 원자재 매입 비용 지원하며 유통 전반의 운영 안정화 꾀해

- 최근 가맹점에도 신메뉴 허니순살 원자재 일부 무상 지원 

 

교촌에프앤비㈜가 최근 육계 가격이 높은 시세를 지속해서 이어감에 따른 협력업체와의 상생 방안으로 원자재 비용을 지원합니다.


겨울로 접어들며 연일 고공행진을 벌리고 있는 원자재 가격은 혹한기에 도계량 및 대닭(1.6㎏ 이상) 생산 감소에 따른 것으로 관련 산업 전체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부분육 가공업체를 필두로 육계 가공업체 전반에 걸쳐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는 분위기입니다.

 

이에 교촌은 약 50여 개에 이르는 육계 가공 협력업체와의 상생을 통해 위기를 극복하겠다는 방침을 정하고, 원자재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따라서 가맹점과 협력업체 중간에서 원자재 비용을 지원하며, 치킨 도소매 유통과정 전반에 운영 안정화를 꾀한다는 것.

 

지원 방식은 교촌 본사가 육계 가공 업체에서 매입하는 원자재 입고가를 품목별로 100~200원 인상하는 방식으로 지원됩니다. 1월 한 달간 한시적으로 적용되며, 지원 규모는 약 5억원 이상입니다.

 

이와 별도로 교촌은 최근 가맹점에도 원자재 무상 지원 방식으로 상생 지원에 나선 바 있습니다. 지원 품목은 1월 출시된 신제품 교촌 허니 순살 원자재 일부로 규모는 약 5억원 상당입니다.

 

한편, 치킨 프랜차이즈 업계 1위 교촌이 나서 가맹점 및 협력업체의 고통을 분담함으로써 업계 위기 극복에도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교촌 관계자는최근 지속되고 있는 육계 가격 상승으로 인한 위기 상황에 대해 고통을 나누고자 이번 원자재 비용 지원을 결정했다, “교촌은 현재 업계 전체가 위기임을 깊이 공감하고 앞으로 위기의 지속 가능성에도 대비해 여러 방안으로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

우리 교촌F&B를 이용하는 많은 고객님들 에게 무차별적이고 무분별하게 발송되는 타사(他社)의 메일 발송을 차단하기 위해서, 본 웹 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 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인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이를 위반할 시에는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작성일 : 2010년 8월 2일